글로벌 네트워크 보안 업체 닉선, 한국 진출
날짜 2013-04-09 출처 디지털타임스


글로벌 네트워크 보안 업체 닉선(한국지사장 강성철)은 아시아 시장에서 일본, 대만, 중국, 싱가포르에 이어 5번째로 한국 시장에 진출한다고 9일 밝혔다. 닉선은 총판인 세윤CNS와 함께 영업활동을 시작할 예정이다.

닉선은 지능형지속공격(APT) 대응과 포렌식 네트워크 보안을 강점으로 하는 기업으로 APT 대응과 포렌식 기능을 하나의 장비로 구현한다. 또 여러 지역의 통합 관리와 망 분리시 내ㆍ외부 망의 정확한 네트워크 분석도 장점이다.

현재 닉선 제품은 미국 공군, 유럽 나토사령부, 애플을 포함한 전세계 1200여개가 넘는 기업들의 네트워크 보안장비로 사용되고 있다. 미국, 일본, 대만 등에서 60% 이상의 시장 점유율을 기록하고 있다.

제임스 맨쿠소 닉선 글로벌 부사장은 "아시아 시장에서는 이미, 일본, 대만, 싱가포르 중국 시장에서 성공적으로 안착했다"며 "개인정보보호법과 APT 공격으로 인해 보안이 어느 때보다도 중요시되는 한국시장에서도 뛰어난 기술력과 제품의 우수성을 통해 고객으로부터 많은 호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향후 닉선은 한국지사를 통해 적극적인 마케팅 활동은 물론 지속적인 네트워크 보안 세미나를 개최해 네트워크 보안의 중요성을 적극 알릴 예정이다.

유정현기자 juneyoo@
sycns